가봤더니

미지근하게 먹는 영광식 국수

맛집영광오뚜기국수

며칠 전 TV에서 시청 앞에 위치한 한 국숫집이 소개가 되었다. 마침 습한 날씨에 딱히 당기는 메뉴가 없기에 국수 한 그릇, 썩 좋은 선택이다.

‘국수’하면 광주 사람들에게는 담양의 국수거리가 제일 먼저 생각날지 모른다. 야외 평상에 앉아서 달걀과 함께 먹는 그 익숙한 맛 말이다.

하지만 이곳은 ‘영광식’이다. 영광에서 40년째 이어오고 있는 ‘오뚜기식당’의 수석 셰프이신 할머님의 손자가 그 비법을 배워 광주로 왔기 때문이다.

시청 앞에 위치했기에 접근성은 무척 좋다. 점심시간이 가까워지면 근처의 공무원들로 가득 차는 곳이다. 야외 테이블도 있는데, 날이 더워서인지 모두 에어컨 바람 빵빵한 내부로 직행이다.

시원한 내부에 테이블도 넉넉한 데다, 국숫집답게 회전율도 빠르다. 가볍게 후루룩 한 끼 하기 좋은 곳임에는 틀림없다.

벽면에 붙은 메뉴를 보니, 물가가 정말 많이 올랐다 싶다. 가격이 가벼운 한 끼의 대명사였던 국수도 이제 오천원의 벽을 넘고 마는구나. 

사이드 메뉴도 꽤 가격이 있는 편이지만, 국수만 먹으면 금방 배가 꺼질 게 분명하니, 김밥과 만두까지 놓치지 않고 주문한다.

한 접시에 모조리 담겨 나오는 반찬은 회전율을 생각하면 좋은 선택이다. 국숫집에서 반찬이 거나하게 나올 필요는 없으니 말이다.

맑은 육수에 가지런히 들어간 국수 면이 먹음직스럽다. 아무래도 가격이 있어선지 양도 많은 편이다. 곱빼기는 양이 무시무시한 편이더라.

국수를 내어주기 전 직원분께서 여성분이 몇 분이냐고 재차 여쭈시길래 앞치마를 챙겨주시려는 줄 알았다. 대답 후 기다리고 있는데 여성분들 국수요~하고 내어주시는 거다. 여성 손님들 국수는 양을 조금 적게 해서 내어주신단다.

이곳 국수 양이 꽤나 많은 편이라 그럴 수 있다 이해는 하지만, 정량에 민감한 여성분이라면 조금 떨떠름할 수 있겠다. 주문 시에 양 조절 여부를 여쭤봐 주셨으면 하는 아쉬움이 든다. 필자는 정량에 민감하기 때문이다.

이곳의 특색은 육수가 미지근하다는 점이다. 상온 정도의 미지근함이기에 뜨끈한 육수를 바랐던 손님이라면 당황스러울 수 있겠다.

하지만 국물이 뜨겁지 않기에 육수의 담백한 맛을 온전히 감미할 수 있다. 면도 더 찰지게 후루룩 먹을 수 있고, 요즘 같은 날씨에 너무 차거나 뜨겁지 않게끔 속을 편안히 정리하는 느낌이다.

생선으로 이 육수를 냈다고 하는데, 우리가 흔히 아는 육수 맛보다 조금 더 담백한 편이다. 맑은 육수에 소소한 고명들이 여간 심심하지 않을까 싶은데, 양념장이 살짝 감칠맛을 더하기에 적당히 삼삼한 맛이다.

너무 삼삼하다 싶은 분은 묵은지와 함께 먹으면 딱 좋은 간이다.

함께 시킨 김밥도 속이 무척 알차다. 재료 꽉꽉 넣었기에 4천원이라는 가격대를 수용할 수 있겠다. 국수 자체로는 금방 속이 꺼질 수 있으니 든든하게 김밥도 필수다.

그냥 김밥과 매운 김밥을 한 줄씩 시켜봤는데, 그 차이라 함은 매운 김밥 안에는 청양고추가 들어간다는 점이다. 밑반찬으로도 나오는 고추와 동일한데 그 맛 꽤 맵다. 

알싸한 매운맛은 국수 육수로 다스리면 좋다.

만두는 한판 4천원에 6개. 육즙 머금은 왕만두가 아닌 쫀쫀한 교자형 만두를 선택한 점은 꽤 괜찮다. 육수는 이미 국수가 책임지고 있으니 만두 육즙은 따로 필요치 않다.

쫀쫀한 피의 식감도 좋기에 국수와 좋은 궁합이다.

삼삼하고 미지근하기에 먹는 속도도 일반 국수보다 배는 빠르다. 양이 꽤 많은데도 젓가락을 내려놓으니 텅 빈 그릇을 마주하는 매력이 있다.

40년 가업을 이어오는 영광식 국수가 담양 국수에 익숙한 광주 사람들에게 색다름을 선사한다. 중복이 지나가는 여름의 한 가운데, 미지근한 국수로 허한 속을 담백하게 달래봄도 좋을 듯하다.


※업체정보※

업체명: 영광오뚜기국수

업체주소: 광주 서구 상무연하로 112 (치평동 1203)

예약/문의: 062-364-1400

영업시간: 10:30~21:00 


※대표메뉴※

국수: 5,500원 (곱빼기+1,000원)

비빔국수: 6,000원 (곱빼기+1,000원)

고기/김치만두: 4,000원

영광김밥/김치김밥/매운김밥: 4,000원

댓글2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