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주형 일자리’ 꼭 성사돼야 한다
    류성훈 사회부장광주는 지금 역사를 만들고 있다. 역사를 만든다는 것은 그리 호락호락하지만은 않다. 대의를 위해 누군가의 희생이 뒤따라야 하고 숱한 시행착오와 우여곡절을 반드시 밟아야 한다.먼 훗날을 기대하면서 남들이..
    류성훈의 약수터 무등일보 사회부장
  • 숙명여고 사태는 빗나간 父情과 대입 지옥이 부른 합작품이다
    서울 숙명여고 시험지 유출의혹 뉴스를 보면서 과도한 입시경쟁이 만들어낸 우리사회의 우울한 자화상을 보는 것 같다. 자식이 일류대학에 진학해야만 성공한다고 생각한 빗갈린 父情이 딸들의 인생까지 망쳐버린 비극의 현장이다..
    조선희 법조칼럼 조선희 법률사무소 변호사
  • '문자 해고'
    “한국에도 드디어 문자로 모든 걸 정리하는구나 하고 알게 됐다. 놀라운 일이다.” 지난 9일 전원책 변호사가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대위원장으로부터 조직강화특위 위원직에서 해고된 직후 한 심경 발언이다. 정말 놀란 듯해..
    윤승한의 약수터 무등일보 지역사회부장/부국장
  • 광주형 일자리 ‘빨간불’
    김용광 (주)KTT대표지난 5일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원내대표는 ‘여야 국정 상설 협의체’ 첫 회의를 열고 광주형 일자리 성공적 정착을 위해 초당적 지원을 합의했다.2014년 지방선거에서 ‘노-사-민-정 사회협..
    김용광 경제인의창 (주)KTT대표
  • 광주형일자리, 배반과 혁신의 경계에서
    ‘광주형 일자리’가 전국적 관심사가 되고 있다.‘노동자 고액 연봉을 줄여 일자리를 창출한다’, 노사상생형 일자리 창출 모델, 반값연봉 공장 등으로 불린다. 허나 노조와 언론이 연봉 수치에 매몰돼 있는 사이 실험적인 ..
    조덕진의 어떤 스케치 아트플러스 편집장 겸 문화체육부장
  • 광주비엔날레가 던진 질문
    2018 광주비엔날레가 끝났다.광주비엔날레가 12회째를 맞으며 광주비엔날레 역사상 최초로 ‘광주’를 주제로한 섹션으로 자신의 정체성에 대한 발언으로 세계 미술사에 ‘광주’를 다시 한번 각인 시켰다.구 국군광주통합병..
    조덕진의 어떤 스케치 아트플러스 편집장 겸 문화체육부장
  • 슬퍼서 아픈 곳이 남아있어야 하는 이유에 대하여
    노벨문학상을 받은 영국의 문호 골딩이 저술한 ‘파리대왕’에서 무인도에 오른 수십 명의 어린 소년들은 조난신호를 보내는데 역점을 둔 랠프와 당장에 허기를 사냥으로 달래고자 하는 잭이 반목하며 심지어 친구인 피기를 살해..
    김재형 아침시평 조선대 법학과 교수 / 前 한국기업법학회 회장
  • 사회적 약자
    이른바 ‘사회적 약자’, 혹은 ‘소수자’는 예전에도 있었을 터다. 다만 그들이 속한 정부나 사회가 그들의 처지를 알아보고 관심을 기울이지 않았다고 보아야 한다.사회적 약자는 보통 ‘신체적·문화적 특징들로 인해 사회의..
    김영태의 약수터 무등일보 주필
  • 모두, 고생 많으셨습니다
    드디어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끝났다.시험을 치르는 것도 아닌데 수능일이 다가오면 마치 수험생으로 돌아간 듯 마음이 무거워진다. 트라우마일까. 학력고사 세대인터라 대학입시를 치른지 벌써 30여년 가까이 됐어..
    이윤주의 무등칼럼 무등일보 부장
  • 문자해촉
    동양권에서 젓가락을 쓰는 나라는 우리나라를 비롯해 중국, 일본, 베트남, 몽골, 싱가포르 등이다. 젓가락 사용 국가 비율은 한·중·일 세 나라가 85%를 차지한다.어릴 때부터 젓가락을 쓰면 지능이 좋아지고 여러 가지..
    나윤수의 약수터 칼럼니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