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설> 그 어느 때보다 엄중한 시기에 맞은 광복절
    그 어느 때보다 엄중한 시기에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았다. 지금 대한민국을 둘러싼 대외적 상황은 결코 녹록치가 않다. 오늘 정부는 이같은 상황을 슬기롭게 헤쳐나가자는 굳은 각오와 다짐으로 광복절 경축식을 개최하고 광..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참의료인 故 윤한덕 유공자지정, 당연하다
    지난 2월 설 연휴기간 근무 중 과로로 순직한 故 윤한덕 국립중앙응급의료원센터장이 국가유공자로 지정됐다. 보건복지부는 최근 국무회의에서 윤 전 센터장을 '국가사회발전 특별공로순직자'로 인정하는 안이 의결됐다고 밝혔..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칼럼> 자주독립
    "나에게는 세상에 가장 좋은 것이 완전하게 자주독립한 나라의 백성으로 살아보다가 죽는 일이다. 나는 일찍이 우리 독립정부의 문지기가 되기를 원하였거니와 그것은 우리나라가 독립국만 되면 나는 그 나라에 가장 미천한 자..
    김옥경의 약수터 무등일보 문화체육부 부장
  • <기고> 여름철 벌집 건드리면 안된다
    연일 지속되는 폭염으로 벌들의 활동이 왕성해지면서 벌집제거 요청이 잇따르고 있다. 벌에 의한 피해가 급증할 것으로 판단됨에 따라 주민들의 벌집 발견 시 대처방법과 및 응급처치요령에 대해 익혀 둘 것을 권장한다.피해예..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 폭염과 건강
    이종호 여름이 되면 덥다라고 하는 생각은 우리가 익히 경험적으로 잘 알고 있는 기상현상이다. 그런데 최근 들어 그 정도가 심하여 우리가 견디기에 한계를 느끼게 하는 살인적인 더위가 지구도처에서 발생하고 있다. 이와..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칼럼> 광복절에 비쳐진 우리의 부끄러운 민낯
    일흔네 번째 맞는 광복절의 감회가 남다르다. 일본 정부의 적반하장식 경제보복 조치가 가져온 분노가 그만큼 크고도 깊다. 가만히 있어서는 안된다는 민초들의 함성, '독립운동은 못 했어도 불매운동은 한다'며 들불처럼 번..
    구길용의 무등칼럼 뉴시스 광주전남본부 취재본부장
  • <사설> 100년만의 서훈에도 후손·유족없는 애국지사들
    광주의 3·1만세운동은 부동교에서 대한독립만세를 외쳤던 애국지사들에 의해 주도됐다. 당시 이 운동에 참여했던 애국지사들에게 정부가 100년만에 훈장을 추서하면서 독립운동사에서 새롭게 조명받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제 7..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국가하천된 광주천, 진정한 생태천을 기대한다
    광주 도심을 가로 지르는 광주천이 국가 하천으로 승격됐다. 광주시가 지난 5년여에 걸쳐 지속적인 노력을 해온 결과물이다.광주천은 동구 학동 증심사천 합류지점에서부터 서구 유덕동 영산강 합류지점까지 12㎞ 구간에 이른..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칼럼> 아베 고 홈
    LA 다저스의 류현진이 시즌 12승을 달성했다. 12일 애리조나전에서 선발로 나와 7이닝 무실점으로 승리를 챙겼다.승리 보다는 평균자책점이 더 눈길을 끈다. 이날 현재 류현진의 평균자책은 1.45다. 메이저리그 역대..
    양기생의 약수터 무등일보 문화체육부 부장
  • '호날두 노쇼'사기죄라는데 법률적 배상 가능한가
    6만 3천명의 관중이 농락당한 '호날두 노쇼'사태는 스포츠 이벤트를 넘어서 국민적 기만이라는 비난이 일고 있다. 지난 7월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호날두라는 세계적 축구스타가 나오기로 하고 K리그 올스타 '팀K리..
    이명기 법조칼럼 변호사(법무법인 21세기 종합법률사무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