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설> 광주시·전남도, 의료공백 최소화 총력 대응체계 가동
    광주시와 전남도가 의사들의 집단행동에 대응해 비상진료 운영체계를 가동하는 등 의료공백 최소화를 위해 총력 대응에 나섰다.광주시는 비상진료대책본부를 확대·운영한다. 응급의료기관에서 집단 휴진이 발생할 경우 의료법에 따..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기고> 선거철 '스팸 전화·문자' 시민들 불편 가중
    총선이 다가오면서 전화나 문자 선거운동 등 '선거스팸'이 폭증하고 있지만 관계기관들이 사실상 수수방관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시민들은 전화번호 수집 방식에 대한 의심을 하면서 출처에 대한 조사나 불법수집 여부..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 돌봄도시 광주, 지역사회보장계획으로 준비한다
    2024년 갑진년 푸른용의 새 아침이 밝은지 벌써 한달하고도 중반을 넘어섰다. 누구나 새해에는 건강과 행복, 진로와 목표를 향해 계획을 세우고 나와 주변 사람들을 위한 작은 소망도 빌어볼 것이다. 그러나 '작심삼..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칼럼> 상록수와 김민기, 그리고 광주
    '저 들의 푸르른 솔잎을 보라'로 시작되는 이 노래를 처음으로 접할 때가 1979년인 것 같다. 그 선율과 음률은 고교 1학년의 가슴팍 속으로 밀고 들어왔다. 동네 형에게 한 소절씩 배웠다. 음치인 나도 입에 착착 ..
    이용규의 무등칼럼 무등일보 신문제작국장
  • <칼럼> 과연 의대증원은 필요한가?
    얼마 전 정부에서 2천명이나 되는 의대증원을 발표하며 의료계가 들끓고 있다. 작년 1월부터 무너져가는 필수의료와 지역의료를 살리기 위하여 정부와 의료계간의 의정 협상이 시작되었는데 작년 10월부터 정부에서 각 의과대..
    양동호의 건강칼럼 광주시의사회대의원의장
  • <기고> '민간 고용평등상담실'은 반드시 지속되어야 한다.<
    민간고용평등상담실은 2000년부터 고용노동부가 예산을 지원하는 민간 여성노동 상담창구로 출발하여 2023년까지 24년째 여성노동자들과 함께 해 왔다. 1997년 고용위기가 시작되면서 단지 '여성'이라는 이유로 해..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칼럼> 2000년 총선과 노무현의 길, 그리고 이재명과 이낙연 - 세번째 이야기
    살다보면 묘하게 어긋나는 지점이 있다. 영화 '헤어질 결심'처럼 말이다. 보통 결심은 성공하는 일이 드물다. 그 과정도 굉장히 고스럽다. 연초에 매번 실패하는 작심삼일처럼. 지난해 12월 30일 눈 내리는 날 오전,..
    유지호의 무등칼럼 디지털편집부 겸 뉴스룸센터장
  • [칼럼] 2000년 총선과 노무현의 길, 그리고 이재명과 이낙연 - 세번째 이야기
    살다보면 묘하게 어긋나는 지점이 있다. 영화 '헤어질 결심'처럼 말이다. 보통 결심은 성공하는 일이 드물다. 그 과정도 굉장히 고스럽다. 연초에 매번 실패하는 작심삼일처럼. 지난해 12월 30일 눈 내리는 날 오전,..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칼럼> 쿠바 수교, 광주학생독립운동·쿠바 한인 애국 주목
    우리나라가 정통 사회주의 국가 쿠바와 정식 수교를 하면서 94년 전 쿠바 한인들이 광주학생독립운동에 보낸 애국애족의 활동이 새삼 주목 받고 있다.일제 강점기 일본의 폭압에 맞서 일어섰던 광주학생들의 독립운동 소식에 ..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상생형 일자리 GGM, 지자체 촘촘한 복지 탄탄
    광주시가 상생형 지역 일자리 기업 ㈜광주글로벌모터스(GGM) 노동자들의 맞춤형 공동복지프로그램에 올해 92억 원을 투입, 주거·교통·교육·의료·문화·근로환경 개선 등 다양한 분야를 지원한다.광주시 노사민정협의회가 의..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